[4·12 보선 열전현장]민주당 오수봉 하남시장 후보, 미사리에 전기차 허브 연구소 건립 공약

문성호 기자

입력 2017-04-10 19:04:5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7041001000674700032981.jpg
오수봉 더불어민주당 하남시장 후보가 미사리에 전기자동차 국내 허브연구소를 건립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오 후보는 10일 보도자료를 통해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유한 미사리는 전시매장과 동시에 시승이 이뤄지는 스타필드 하남에 입점한 테슬러 효과에, 삼성 SDI LG화학 등 근접 교통망이 구성돼 있어 최적의 장소"이라며 "환경 첨단기업인 전기자동차 국내 허브연구소를 유치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010년부터 전기자동차 사업이 하남에 어울릴 것이라는 생각으로 하남시 전기자동차산업육성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준비하는 등 많은 관심을 갖고 있었다"며 "미사리에 세계적 전기자동차 기업인 테슬라 국내 허브연구소를 유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 후보는 "테슬라모터스 관계자를 만나 구체적인 청사진을 제시할 것이며 테슬라 연구소 유치로 시민 1천여명이 새 일자리를 갖게 된다"며 "'일자리가 있어 행복한 하남 실현'에 보탬이 되고, 국내외 소형 전기차시장을 선점하는 데 이바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 후보는 또 "허브연구소가 완공되면 이곳에서 전기자동차에 대한 국내 적응시험과 연구, 평가, 인증, 성능검사 등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면서 "특히, 전기자동차산업간 기술접목 및 고부가치 융합기술 교류를 위한 상호협력으로 판교테크노밸리와 차별화되는 환경 첨단도시 구축을 위한 발판도 마련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전기자동차 이용자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곳곳에 충전소를 설치하고 안내표지판을 마련하는 등 다각도로 전기차동차 산업을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하남/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


문성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