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국 찾은 고려인 어린이들 '행복한 봄나들이'

안산 기업통합봉사단 어린이박물관 행사

김환기 기자

발행일 2017-04-13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안산시기업통합봉사단, 꿈나무 일일나들이 진행

안산시 관내 기업통합봉사단은 지난 11일 경기도어린이박물관에서 고려인 어린이 40여명을 초청하여 꿈나무와 함께하는 일일나들이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문화체험 기회가 적은 고려인 아이들의 건전한 성장과 정서함양을 위해 안산시 기업통합봉사단에서 추진했다.

안산시 기업통합봉사단은 NH농협은행 안산시지부, LS오토모티브, 안산도시개발(주), 안산도시공사, 한국산업단지공단 경기지역본부, 한국전기안전공사 안산시흥지사, 티브로드 한빛방송 등의 기업이 참여한다.

고려인은 일제 강점기에 러시아 지역으로 이주해 연해주를 독립운동의 거점으로 대한독립을 위해 싸웠고, 해방 이후 스탈린의 강제이주로 중앙아시아 전역에 흩어져 살고 있다.

국내 체류 중인 고려인은 구소련 해체 후 모국으로 이주한 동포로 안산에 5천명 이상 거주하고 있다.

윤성식 기업통합봉사단 단장은 "낯선 환경 속에서도 그늘 없이 자라온 아이들의 밝은 웃음소리를 들을 수 있어 행복한 하루였다"며 "지역의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이 이번 나들이를 통해 행복한 기억을 갖고 꿈을 키우기 바란다"고 말했다.

안산/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