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회 바다그리기 대회 수상작|심사평]초등부/엄규명 서양화가

순수한 감성·완성도 평가기준 삼아

경인일보

발행일 2017-06-28 제1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엄규명 서양화가
경인일보사가 주최한 바다그리기대회가 제20회 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한 것은 문화예술의 메마른 감성에 활기를 넣는 기회이며 다채로운 어린이들의 예술의 향기를 느낄 수 있는 문화와 미술의 전파가 이뤄지고 있는 고무적인 일입니다.

그동안 1회부터 시작한 어린 꿈나무들이 20회에 이르는 동안 성장해 청년 및 중장년작가가 돼 지역 문화 발전에 많이 공헌하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의 순수한 감성 표현이야말로 꿈의 세계이며 창조적인 우리 사회의 건설적 미래입니다. 어린이 수준에 맞는 감성적이고 순수한 생각의 표현, 창의성, 예술성 그리고 현장에서 바라본 사생 풍경의 완성도를 심사 기준으로 삼았습니다.

심사위원 15명이 각 교육지원청별로 배치돼 학교별, 학년별로 20%정도의 작품을 2차례에 걸쳐 예선 심의하여 모든 학교가 고르게 입선권에 들게 했습니다. 2차 본선 심사에서는 학교별, 학년별 구분 없이 전체 작품 입선 중에서 8차에 걸쳐 약 2%정도(특선, 우수, 최우수, 대상)를 전원 합의제 토의를 거쳐 투표로 선정했습니다.

유치부는 입선 중에서 약 4%를 특선으로 선정했습니다.아울러 항상 미래의 발전을 위하여 노력하시는 주최측과 각 기관장, 사회단체장, 심사위원, 행사위원, 자원봉사자께 깊은 감사의 글을 올립니다.

경인일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