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최다빈, 평창 올림픽 선발전 쇼트 1위… 박소연 2위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7-07-29 15:45:2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7072901001972400094861.jpg
최다빈 /연합뉴스

피겨 여자 싱글 간판 최다빈이 올림픽 선발전 쇼트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했다.

최다빈은 29일 서울 목동 아이스링크에서 열린 KB금융 피겨스케이팅 코리아챌린지 대회 2018 평창동계올림픽 대표선수 1차 선발전 여자 싱글에서 기술점수(TES) 34.80점, 예술점수(PCS) 28.24점을 받아 총점 63.04점을 기록해 1위에 랭크됐다.

이날 최다빈은 영화 옌틀의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인 '파파 캔 유 히어 미'(Papa Can you Hear Me)에 맞춰 쇼트프로그램을 연기했다.

2위는 60.51점을 얻은 박소연, 3위는 56.36점을 기록한 김하늘이 올랐다.

최다빈은 30일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프리스케이팅 무대에서 올림픽 1차 선발전 최종 우승을 노린다.

대한빙상경기연맹은 총 3차례 선발전을 치러 여자 싱글 총점 1, 2위를 기록한 두 명의 선수에게 평창올림픽 출전권을 부여한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