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om in 송도]'송도發' 철도혁명… GTX B노선 주목

국정자문위 수도권 상생부문 공약
'송도 ~ 청량리 ~ 마석' 연결안 검토
2025년까지 5조 9천83억 추산 분석

목동훈 기자

발행일 2017-07-31 제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7073001001996800096231
국정기획자문위원회 '문재인 정부 국정운영 5개년 계획' 지역공약 수도권 상생 부문에는 'GTX B노선 건설 추진'이 포함됐다.

B노선은 인천 송도국제도시에서 출발하는 GTX 노선으로, 서울 청량리를 거쳐 경기도 남양주 마석까지 연결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 이 사업은 2025년까지 총 5조9천83억원이 드는 것으로 추산됐다.

송도발(發) GTX 노선은 당초 청량리까지 기획됐으나, 이 노선은 사업성이 부족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때문에 노선 조정, 경제성 검토 등을 진행해 '송도~청량리~마석' 노선 건설 방안을 마련, 검토하게 됐다.

문재인 정부가 지난 25일 발표한 '새 정부 경제정책방향'에도 송도 관련 정책이 담겼다. 정부는 경제자유구역에 입주한 국내기업을 외국인투자기업 수준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또 외국인투자 금지·제한 업종을 전면 재점검해 원칙적으로 개방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제약·바이오산업과 관련해선 핵심 기술 개발, 인력 양성, 사업화 및 해외 진출 지원 등을 통해 산업 성장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수정법(수도권정비계획법)에 막혀 있는 근본적인 문제부터 해결해야 한다"며 "송도 등 인천경제자유구역을 수도권 규제 적용 대상에서 제외하는 방안도 함께 논의돼야 한다"고 했다.

/목동훈기자 mok@kyeongin.com

목동훈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