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 창업지원단 가족회사·(10)키즈먼트]안전한 아동 현장학습 'ABC'… 스마트폰앱 하나에 다 담았다

임승재 기자

발행일 2017-08-18 제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서동진 대표
(주)키즈먼트 서동진 대표는 아이들의 안전한 현장체험 학습을 돕는 앱을 개발해 운영하고 있다. /임승재기자 isj@kyeongin.com

수도권 일대 위치·이용요금 등
예약단계서 학부모와 정보 공유
도우미 지원 등 토털서비스 구상
기능 보완후 11월께 다시 공개


2017073001002018200097362
어린이집에 다니는 내 아이가 유익하고 안전한 환경에서 야외 현장체험 학습을 받기를 바라는 부모 마음은 한결같을 것이다. 이런 부모들의 마음을 헤아린 한 창업자가 '영유아 보육기관의 안전한 현장체험 학습'을 지원하는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했다. (주)키즈먼트 서동진(37) 대표다.

"현장체험 학습장의 안전성 여부 등 각종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 서비스입니다."

서 대표가 아이들의 안전을 돕는 이 앱을 개발하게 된 계기는 첫 직장과 무관치 않다. 국내 한 대기업 경호 부서에서 근무한 그는 오랜 꿈인 창업을 준비하기 위해 자산관리 회사로 이직했다. 재무관리 등 다양한 경험을 쌓기 위한 것이었다.

이곳에서 어린이집 운영 컨설팅 업무를 했던 서 대표는 "세월호 참사 이후 안전에 대한 관심이 커진 와중에 어린이집의 현장체험 학습에 주목했다"며 "첫 직장의 전공을 살려 안전을 접목한 창업에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 앱은 인천 등 수도권 일대 현장체험 학습장(박물관, 동물원, 미술관, 농·어촌 체험장 등)의 위치, 이용료, 안전도 등 다양한 정보를 담고 있다. 어린이집이 학습장을 예약하는 단계에서 부모들에게도 이런 정보가 전해진다. 앱은 기능을 보완해 오는 11월께 다시 공개된다.

서 대표는 "인천, 시흥, 안산, 화성 등지의 학습장을 실사하고 고객사 제휴를 맺게 되면, 안전 점검 등 컨설팅 과정을 거치게 된다"며 "이 앱을 통해 우리 아이들이 안전하게 야외 교육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키즈먼트는 이 앱을 시작으로 야외 체험학습 토털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향으로 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서 대표는 "현장체험 학습을 나온 선생님들을 돕는 안전 도우미를 지원하는 것도 사업 아이템 중 하나"라며 "이런 콘셉트로 안전한 이동, 안전한 먹거리 등을 위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고 했다.

/임승재기자 isj@kyeongin.com

임승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