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경기농산물큰잔치]인터뷰|윤장근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유통사업본부장

수입산과 경쟁 도내 농가들 지원
하반기에 직거래 행사 연속 개최

경인일보

발행일 2017-10-16 제7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농산물잔치4

"농산물큰잔치를 통해 경기도의 우수한 농산물을 직접 도민께 소개할 수 있어 기쁩니다."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GFI) 윤장근(사진) 유통사업본부장은 "특히 용인 보정동 카페거리처럼 젊은 층의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에서 이번 행사를 개최해 더욱 의미있다"고 평가했다.

윤 본부장은 "현재 가장 중요한 부분은 실제 농민들의 매출을 올리는 것"이라면서 "경기도 농산물의 우수성을 직접 알릴 수 있는 직거래 장터가 많아지면, 그 홍보 효과를 통해 농민들의 농산품 생산도 증대시킬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 4월 농식품유통 부문을 강화하기 위해 출범한 GFI의 비전과 이번 행사의 목표가 동일하다고 강조했다. "이번 행사뿐 아니라, 올해 하반기에 도민들에게 직접 농산물을 소개하는 직거래 행사를 연속해 개최할 예정이다. 수입농산물과의 경쟁으로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농가들에게 적극적인 지원을 펼치겠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윤 본부장은 "도민들이 경기도가 생산한 농산물에 관심을 가지고 애용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취재반

경인일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