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경인 히트상품 시상식… 4차 산업혁명시대 문 여는 '창의 열쇠'

이원근 기자

발행일 2017-11-24 제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자랑스러운 얼굴들
23일 오후 경인일보 사옥 6층 연회장에서 열린 '2017 경인 히트상품 시상식'에서 제종길 안산시장, 이상복 강화군수, 성상경 한국은행 경기본부장, 한기열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 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및 각 부문별 수상자 등이 시상식을 마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종택기자 jongtaek@kyeongin.com

2017112301001651500079022
'2017 경인 히트상품' 시상식이 23일 경인일보 사옥 6층 연회장에서 열렸다. 올해 히트상품에서는 자치단체 및 기업체 부문 종합대상, 대상, 금상, 은상, 히트상 등 28개 제품 및 서비스(사업)가 최종 선정됐다.

이날 시상식에는 제종길 안산시장, 이상복 강화군수, 오병권 부천부시장, 이홍균 김포부시장, 이원영 이천부시장 등 도내 지자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또 성상경 한국은행 경기본부장, 한기열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장, 정혜인 한국건강관리협회 경기지부 본부장, 한희준 중소기업융합경기연합회장, 채광석 경기신용보증재단 전략이사, 정재수 중부지방국세청 조사1국장, 박만용 경기지방중소벤처기업청 공공판로지원과장 등 경제 관련 기관장들도 자리를 함께 했다.

이와 함께 수상업체 대표와 가족 및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경인 히트상품 수상자들은 창의적 정신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헌신적으로 나라를 이끌어가는 핵심"이라며 "4차 산업혁명은 인공지능 등 기술 변화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무엇보다 소통을 어떻게 해야할까 고민해온 (히트상품) 수상자들 같은 사람들이 만들어가는 사회다. 앞으로 더 노력해 사회의 행복지수를 높이는 일에 기여해 달라"고 말했다.

/이원근기자 lwg33@kyeongin.com

이원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