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재선임

김태성 기자

입력 2018-03-06 14:51:5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untitled-7.jpg
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경인일보사는 6일 오전 본사 대회의실에서 제73차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대표이사 사장에 김화양(사진) 현 사장을 재선임했다.

김은환 인천본사 사장이 재선임됐고, 윤재준 전략기획본부장이 상무이사에 새로 선임됐다.

김화양 사장은 1973년 경인일보 기자로 입사한 뒤 편집국장, 전무이사, 부사장, 주필 등을 역임했다.

한편 사외이사로는 우제찬 전 경인일보 사장, 이태훈 길병원 의료원장, 김연동 영남건설(주) 회장, 변상현 의료법인 동수원병원 이사장, 김건식 (주)남우 사장, 허상준 KD운송그룹 사장이, 감사로는 박영준 공인회계사가 각각 재선임 됐다. 

/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

김태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