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굿모닝 FM' 김제동 DJ 신고식 "같이, 함께 가자"… 한혜진·황정민 축하 인사

2018040901000694800033801.jpg
굿모닝FM 김제동. /MBC 라디오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 로고

'굿모닝FM'이 DJ 김제동과 함께 첫 포문을 열었다.

9일 첫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굿모닝FM 김제동입니다'는 DJ 김제동의 "좋은 아침입니다. 김제동입니다"라는 인사로 시작됐다.

이날 김제동은 "오늘 안개가 많아 운전하겠나 싶었는데 앞서 가는 차들이 있더라. 나도 모르게 남에게 도움 받고, 도우면서 사는 건가 싶었다. 서로 작은 불빛이 돼주면 좋겠다. 같이 가자. 함께 가자"는 따뜻한 첫 인사를 건넸다.



그는 다소 긴장한 듯한 목소리였지만, 막힘없이 라디오 생방송을 이어갔다. 또 김제동을 응원하기 위해 스타들의 축하 메시지도 줄줄이 이어졌다.

MBC 수목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에 출연 중인 배우 한혜진은 "제동이 아저씨 잘 지내셨죠?"라 말하며 그의 방송 복귀를 축하하는 녹음 메시지를 전했다. 두 사람은 SBS '힐링캠프'에서 함께 MC를 맡았던 바 있다.

배우 황정민도 축하 인사를 전했다. 그는 무려 생방송 전화 연결에 응한 것. 황정민은 재치 있는 입담을 뽐내고, 김제동을 쥐락펴락하는 등 출근길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라디오 FM4U '굿모닝FM'은 매일 오전 7시부터 9시까지 방송된다.

/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


경인일보 포토

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

김지혜기자 기사모음

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