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프로배구 우리카드 새 사령탑에 신영철 감독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4-13 21:49:0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41301001201300059331.jpg
신영철 감독 /연합뉴스

남자 프로배구 우리카드가 13일 전 한국전력 신영철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했다.

우리카드는 "신 감독의 다년간 지도자 경험과 노하우를 높이 평가했다"며 "검증된 지도 철학과 리더십으로 우리카드 배구단의 변화를 가장 잘 끌어낼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신 감독은 "기회를 주신 구단 관계자에게 감사드리며, 선수들과 신뢰를 바탕으로 한 끊임없는 소통으로 이기는 배구를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우리카드의 창단 첫 우승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신 감독의 계약 조건은 구단과 감독 본인 합의로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