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경기옛길 첫 번째 테마탐방 성료… '역사' 테마로 진행

강효선 기자

입력 2018-04-15 15:01:5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41501001268900062891.jpg
/경기문화재단 제공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 13개 시·군이 함께 운영하는 2018 경기옛길 첫 번째 테마탐방이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번 탐방은 '역사'를 테마로 진행했다.

지난 14일 참가자들은 평택 유천 1동 마을회관에서 출발해 안성천을 따라 삼남길 10구간을 걸으며 소사벌과 대봉법시행기념비를 답사했다.

이날 강의를 맡은 한광중학교 김해규 교사는 평택시의 역사를 설명했다. 평택 소사벌에서 치러진 정유재란 당시 소사벌 대첩, 청일전쟁의 성환전투를 통해 지역의 지정학적 중요성에 대해 전했다. 

또한 대동법시행기념비에 얽힌 잠곡 김육 선생의 이야기와 대동법이 시행되기까지의 역사를 강의했다.

재단 관계자는 "평택에 거주하는 시민들의 참여가 두드러진 행사였다"며 "앞으로도 경기옛길이 지나가는 지역의 역사문화가 어우러진 탐방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옛길의 다음 테마 탐방은 오는 19일 화성에서 진행된다. 화성의 대표 문화유산인 용주사, 만년제, 융건릉을 탐방한다. 참가 신청은 경기옛길 공식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강효선기자 khs77@kyeongin.com

강효선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