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서울 송파을 등 국회의원 재보선 경선결과 24일 늦게 발표

송수은 기자

입력 2018-04-24 09:34:4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댓글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더불어민주당이 '6·13 지방선거'와 동시에 진행되는 서울 송파을 등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 4곳에 대한 경선결과를 24일 오후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

의원 재보선 지역은 서울 송파을과 울산 북, 충남 천안갑, 전남 영암·무안·신안 등 총 4곳이다.

이 중 전남 영암·무안·신안은 일반인 안심 번호 선거인단 투표가 100% 적용되며, 나머지 지역은 권리당원 ARS 투표 50%, 일반인 안심번호 선거인단 ARS 투표 50%를 합산한 결과를 발표한다.

서울 송파을은 송기호 전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국제통상위원장과 최재성 전 의원, 충남 천안갑은 이규희 전 지역위원장과 한태선 전 청와대 행정관이 경선전을 벌이고 있다.

전남 영암·무안·신안 지역구의 경우 백재욱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과 서삼석 전 무안군수, 울산 북구 지역구는 이경훈 전 문재인 대선후보 울산 상임공동선대위원장과 이상헌 전 시당위원장 등이 각각 경쟁에 나섰다.

지난 23일부터 진행된 경선은 이날 오후 늦게 마무리 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으며, 결과가 취합되면 곧바로 발표한다는 방침이다.

/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


송수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