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체육대회 1·2부 종합우승 인터뷰]김선교 양평군수… 첫 개최 대회서 의미있는 성과 기뻐

오경택 기자

발행일 2018-04-30 제1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김선교 양평군수

"선수와 군민들이 하나가 되어 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러냈다는 데 의미를 두고 싶다."

제64회 경기도체육대회에서 2부 종합우승을 차지한 김선교(사진) 양평군수는 28일 물맑은양평체육관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혔다.

도민체전을 처음 개최한 양평군은 2부 종합우승과 성취상을 수상했다.

김 군수는 "도민체전 64년 역사 동안 양평군이 대회를 개최한 적이 없었다. 첫번째 개최한 대회에서 종합우승이라는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어내서 기쁘다"고 밝혔다.

그는 "선수들과 지도자들에게 열정을 다하자고 했다. 열정을 다하면 성적은 뒤따라 오는 것이라고 믿었다"며 "열심히 준비했고, 준비한 모든 것을 경기장에서 쏟아 부어준 선수들과 지도자들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다"고 덧붙였다.

김 군수는 도민체전 개최가 종합우승 외에도 양평군에 많은 것들을 안겨 줬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도민체전을 위해 방문하신 많은 분들이 양평이 자연 친화적인 도시라는 것을 몸소 느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김 군수는 "도민체전 개최로 경기도 외곽에 있는 전원도시로만 알려져 있는 양평이 체육 인프라도 잘 갖춰진 건강한 삶을 살기에 최적의 지역이라는 것을 경기도민들께 알려줬다"고 평가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

오경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