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지방선거 나요 나!-노태손 부평2 인천시의원 예비후보]"소상공인 위한 활동 경험살려 문화발전에 힘쓸것"

정운 기자

발행일 2018-04-30 제7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나요나인천 / 부평구 노태손
노태손(59·사진) 더불어민주당 인천시의원 예비후보(부평구 제2선거구)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단체에서 일한 경험을 강조하며 선거운동을 본격화하고 있다.

노태손 예비후보는 씽크빅 문고 대표, (사)중소기업 융합교류회 부평지회장, 인천시교육청 학술진흥재단 이사를 맡고 있다.

그는 "그동안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활동을 꾸준히 해왔다"며 "이런 경험을 살려 시의회에서 부평 지역 경제와 문화 발전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대표 공약으로 ▲산곡동 장고개길 조기 개통 ▲부평 미군부대에 문화복합시설 건립 등을 내세우고 있다.

노태손 예비후보는 "무엇보다 지역에 살고 계신 구민들의 생각과 의견이 중요하다"며 "구민들을 위해 말 뿐이 아닌, 실현 가능한 공약을 만들기 위해서 공약을 검증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정운기자 jw33@kyeongin.com

정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