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용은, 일본프로골프 투어 더 크라운스 우승으로 세계 랭킹 '껑충'

김종화 기자

입력 2018-04-30 19:12:0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양용은.jpeg
세계랭킹을 훌쩍 끌어올린 양용은. /연합뉴스DB

양용은이 8년만의 우승으로 세계랭킹을 600계단 가까이 끌어올렸다.

양용은은 30일 발표된 남자골프 세계랭킹에서 전주 보다 576계단 뛰어 오른 349위를 차지했다.

양용은이 300위권에 들어선 것은 지난해 1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소니오픈에서 공동 27위를 차지한 이후 15개월 만이다.

양용은은 지난 29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 골프클럽에서 끝난 일본프로골프 투어(JGTO) 더 크라운스(총상금 1억2천만엔)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2010년 10월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와 원아시아 투어 대회를 겸해 열린 코오롱 한국오픈 이후 7년 6개월 만의 첫 우승이었다.

JGTO에서는 2006년 9월 산토리 오픈 이후 11년 7개월 만에 5승째를 거뒀다.

한국 선수 중에는 김시우(23)가 전주보다 1계단 떨어진 40위에 자리하며 가장 높은 자리를 유지했다.

더스틴 존슨과 저스틴 토머스(이상 미국)가 1, 2위를 지킨 가운데 조던 스피스(미국)가 욘람(스페인)에 3위 자리를 내주고 4위로 밀려났다. 

/김종화기자 jhkim@kyeongin.com

김종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