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남동갑 보선 내일까지 후보 등록

김명호 기자

발행일 2018-05-24 제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6·13 지방선거 후보자 등록이 24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된다. 인천에서는 지방선거와 함께 국회의원 보궐선거(인천 남동갑)도 함께 실시된다.

이번 선거를 통해 인천시장을 비롯해 교육감, 10개 군·구 단체장 외에 시의원 37명(비례대표 4명 포함)과 군·구의원 118명(비례대표 16명 포함)도 선출된다.

인천시장 선거에선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 자유한국당 유정복 후보, 바른미래당 문병호 후보, 정의당 김응호 후보가 출사표를 던지고 한 치 양보 없는 접전을 펼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후보는 '인천, 새로운 시작'을 구호로 내걸며 적폐세력 청산을 통한 인천의 정권 교체를 호소하고 있다. 재선을 노리는 자유한국당 유정복 후보는 '일 잘하는 인천시장'을 앞세워 그동안 자신이 일궈낸 인천시정 성과로 시민들의 평가를 받겠다는 전략이다.

바른미래당 문병호 후보의 경우 '진짜 인천 교체, 시민의 삶을 일으켜라'란 슬로건을 갖고 양당 체제를 혁파하고 진짜 새로운 시장을 탄생시켜 달라는 전략으로 표심을 공략하고 있다.

정의당 김응호 후보는 '모두를 위한 평등도시 인천'을 구호로 내걸어 여성, 청년, 노동자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진보 정당으로서의 진면모를 선거에서 보여준다는 방침이다.

국회의원 보궐 선거에는 맹성규 전 국토교통부 2차관이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출마했고 자유한국당 후보로는 인천지검 부장검사 등을 지낸 윤형모 변호사가 출사표를 던졌다.

바른미래당 김명수 남동갑 지역위원장과 정의당 이혁재 전 사무총장도 이번 보궐선거에 도전한다.

후보자 등록 상황과 후보자 정보는 중앙선관위 선거통계시스템(http://info.nec.go.kr)과 '선거정보' 앱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선관위는 오는 28일부터 지방선거 후보자가 제출한 5대 공약을, 6월 4일부터는 국회의원 재보선을 포함한 모든 후보자(비례대표 선거 제외)의 선거공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후보자들의 공식 선거운동 기간은 오는 31일부터 선거일 전인 6월 12일까지다.

/김명호기자 boq79@kyeongin.com

김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