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시장 후보 '행복도시' 약속… "평택 남부·북부·서부 균형발전을"

민주당 시·도의원 후보와 합동유세서 발표
김진표 국회의원 "새평택 만들기 선택" 호소

김종호 기자

발행일 2018-06-07 제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정장선 평택시장 후보, 김진표 국회의원과 합동유세
정장선 더불어민주당 평택시장 후보가 지난 5일 오후 평택역 앞에서 김진표 국회의원과 함께 각 시도의원 후보들이 참석한 가운데 합동 유세를 가졌다. 정 후보는 모두가 잘 사는 행복한 평택을 만들어 가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정장선 후보 캠프 제공

정장선 더불어민주당 평택시장 후보는 5일 오후 6시 평택역 앞에서 김진표 국회의원과 시·도의원 후보들이 참석한 가운데 '새로운 평택 행복한 시민' 공약을 발표하며 합동유세를 가졌다.

이날 김진표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추진하고, 국정운영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정장선 시장 후보를 비롯한 모든 시·도의원이 압도적으로 승리해야 한다"며 "정 후보가 시장에 당선돼 새로운 평택을 만들 수 있도록 소중한 선택을 해 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정 후보는 "갈등과 대립보다는 협력과 조정을 통해 시민 모두가 행복할 수 있는 평택시정을 펼쳐나갈 것"이라며 "시민 한분 한분의 삶이 더 나아지고 49만 시민 모두가 행복한 평택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평택 남부·북부·서부지역의 균형발전을 통해 격차 없는 평택을 만들어나갈 것"이라며 "정부, 경기도, 평택이 하나가 되어 새로운 평택을 만들어 시민 여러분 모두를 정성껏 섬기는 섬김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정 후보는 남부·북부·서부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최종 공약 발표를 통해 '법원사거리~쌍용차 기숙사 간 6차선 도로 확장 ', '평택 남부 안성천 둔치 시민 유원지 개발', '모 산골 평화공원 조기완공', '진위 역세권 개발계획 수립', '안중역세권 개발 계획 추진' 등을 밝혔다.

평택/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

김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