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3사 출구조사]국회의원 재보선, 민주 10곳 승리로 압승…·한국은 1곳 승리, 경합 1곳

박상일 기자

입력 2018-06-13 19:00:0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61301001001800049221.jpg
추미애 대표 등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와 의원들이 13일 저녁 국회 의원회관에 마련된 개표상황실에서 6·13 지방선거 개표방송을 시청하며 민주당의 압승을 예측하는 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환호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상파 방송 3사가 국회의원 재보선 출구조사를 진행한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압승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KBS, MBC, SBS 등 지상파 방송 3사가 13일 오후 6시 투표 종료 즉시 발표한 출구조사 결과에서 민주당이 10곳에서 승리할 것으로 예상됐다. 자유한국당이 승리할 것으로 나타난 곳은 1곳에 그쳤다. 충북 제천·단양의 경우 경합 지역으로 분류됐다.

6·13 지방선거와 동시에 전국 12곳에서 진행된 이번 국회의원 재보선에서 서울 송파을은 민주당 최재성(57.2%) 후보가 자유한국당 배현진(28.2%) 후보에 2배 이상의 차이로 크게 앞서는 것으로 출구조사 결과가 나왔다.

민주당은 그 외에도 ▲ 서울 노원병 김성환(60.9%) ▲ 부산 해운대을 윤준호(54.4%) ▲ 인천 남동갑 맹성규(65.9%) ▲ 경남 김해을 김정호(68.5%) ▲ 울산 북구 이상헌(52.2%) ▲ 충남 천안갑 이규희(56.8%) ▲ 충남 천안병 윤일규(65.9%) ▲ 광주 서구갑 송갑석(85.1%) 후보 ▲ 전남 영암·무안·신안 서삼석(72.4%) 등이 큰 격차를 보이며 압도적인 승리를 거둘 것으로 예측됐다.

한국당은 경북 김천의 송언석 후보가 55.1%로 무소속 최대원(45.0%) 후보를 누르고 승리할 것으로 예측됐다.

충북 제천·단양은 민주당 이후삼 후보가 47.6%, 한국당 엄태영 후보가 45.7% 오차범위(±1.4~2.5%p) 내 박빙으로 나타나 개표결과를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현재 국회에서 민주당의 의석은 119석으로, 이번에 제천·단양까지 11곳에서 승리할 경우 130석으로 의석이 크게 늘어난다. 반면 한국당은 현재 112석에서 1석만 추가하게 돼 민주당과의 격차가 벌어지게 된다.

/박상일기자 metro@kyeongin.com

박상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