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당선인 인수위 준비단계인 '구리시민주권 실천단' 활동

이종우 기자

입력 2018-06-19 11:07:4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지난 18일 안승남 구리시장 당선인의 인수위 준비단계인 '구리시민 주권 실천단' 활동 첫날을 맞아 오전 9시 30분경부터 참가를 신청한 지원자 130여명이 구리아트홀 유채꽃 소극장을 가득 메운 가운데 인수위 활동을 위한 직무교육을 실시했다.

직무교육에 앞서 안 당선인이 행정안전부가 시달한 지침에 따라 '지방공무원법' 제31조 상의 결격사유가 있는 지원자를 인수위원으로 선임할 수 없게 됐음을 알렸다. 안 당선인은 이에 따라 "신원조회 등의 절차를 거쳐야 하기때문에 불가피하게 인수위원회가 아닌 '구리시민 주권 실천단'으로 임시 운영될 예정"이라며 지원자들의 당초 기대와는 다소 다르게 운영될 수밖에 없음에 대한 양해를 구하고 향후 운영계획에 대해 설명했다.

인수위 직무교육은 총 5개의 강의로 구성됐다. 그 첫 번째 강의로 박동완 브레인파크 대표가 '주요공약 분석 및 행정혁신 방안'이란 주제로 약 1시간 10분간 강의했으며, 오후부터는 정창수 나라살림연구소 소장이 '당선자가 알아야 할 지방재정 전략'이란 주제로 두 번째 강의를 펼쳤다. 이어 이왕재 나라살림연구소 부소장은 '구리시 재정분석 및 공약이행 재원'이라는 주제로 세번째 강의를 진행했다.

네 번째와 다섯 번째 강의는 박동완 브레인파크 대표와 박영순 전 구리시장이 각각 '테크노밸리와 일자리'란 주제와 'GWDC 어떻게 할 것인가?'란 주제의 강연을 펼쳐 지난 선거에서 초미의 관심사였던 2가지 사업에 대한 심도 깊은 관점을 제시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45분경까지 5개 강의가 연속으로 이어졌음에도 참석자 대부분이 교육종료 시까지 자리를 지키면서 교육내용에 집중해 민선7기 구리시 시정에 대한 뜨거운 기대와 열정을 과시했다.

한편, 업무보고 첫날인 19일 구리아트홀 1층 제1 강의실에서 안 당선인과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기획홍보담당관, 감사담당관, 도시개발담당관, 총무과, 정보통신과, 세무과, 회계과, 민원봉사과,토지정보과, 복지정책과, 고용복지과, 사회복지과 순서로 총 12개 부서의 업무보고가 있을 예정이다. 각 부서의 업무보고는 유튜브(https://www.youtube.com/user/pilhan84)를 통해 생중계 될 예정이다. 

구리/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