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당선자 인수위원회, 19일 현판식 갖고 출범

이종우 기자

입력 2018-06-19 14:20:3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61901001419200071051.jpg
더불어민주당 조광한 남양주시장 당선자 민선7기 인수위원회 가 19일 출범했다. /남양주시 제공

조광한 남양주시장 당선자 인수위원회가 19일 다산행정복지센터에서 현판식을 갖고 출범했다.

'새로운 남양주 준비위원회'라는 명칭으로 출범한 민선 7기 인수위원회는 행정총괄분과, 경제 일자리분과, 교육복지분과, 도시교통분과, 보건환경분과, 체육문화분과 등 총 6개 분과로 구성하여 운영한다.

인수위원회는 민간인과 공무원 등 총 27명으로 구성됐으며, 위원장은 박순길 선대본부장, 부위원장은 박성찬 시의원 당선자, 총괄간사는 최문희 전 국회보좌관이 맡는다.

행정총괄분과는 김선제(성결대 경영학부 교수), 경제 ·일자리분과는 윤용수(경기도의원 당선자), 교육· 복지분과는 이택완(직능본부장), 도시 ·교통분과는 이창균(경기도의원 당선자), 보건·환경분과는 이동우(개발제한구역대책위국장), 체육·문화분과는 송낙영(경기도의원)이 맡는다. 또한, 자문위원회는 김영수 위원장, 임채원 부위원장, 박석진 간사 등 총 15명을 위촉했다.

박순길 위원장은 "2주라는 짧은 기간 동안 남양주시정 전반을 들어다보고, 새로운 남양주 건설을 위해 당선인의 철학을 구현할 비전과 목표를 설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수위원회는 오는 29일까지 운영되며, 19일과 20일 분과별 현안사항 보고회를 개최하고, 22일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당선자를 모시고 실국 별 업무보고를 받는다. 

남양주/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