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푸틴 동방경제포럼 참석 요청에 응하지 않아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6-23 08:34: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62301001749400087311.jpg
북한 조선중앙TV는 21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세 번째 방중 기록을 담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서는 주중 북한 대사관을 찾은 김정은 위원장이 간부들과 담소를 나누면서 담배를 피우는 모습이 포착됐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는 9월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해 달라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초청에 아직 답하지 않았다.

22일(현지시간) 타스 통신에 따르면 유리 우샤코프 대통령 외교담당 보좌관은 이날 기자들로부터 '푸틴 대통령의 초청에 대한 북한 측의 답이 왔는가'라는 질문을 받고 "아직은 안 왔다"고 답했다.

우샤코프는 그러면서 "러·북 양국은 고위급 접촉을 지속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푸틴 대통령은 앞서 지난 14일 월드컵 개막식 참석을 위해 방문한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면담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블라디보스토크 동방경제포럼 등 계기에 러시아를 방문해 달라고 요청했다.

푸틴은 이에 앞서 지난달 말 평양을 방문한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을 통해서도 김 위원장의 동방경제포럼 참석을 요청한 바 있다.

한편, 푸틴 대통령은 이날 러시아를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도 동방경제포럼 참석을 요청했다.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모두 초청에 응할 경우 오는 9월 블라디보스토크 동방경제포럼 행사에서 남북 정상의 세 번째 회동이 성사될 가능성도 점쳐진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