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감·경인일보 빙상 페스티벌-인터뷰]김화양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

"명실상부 경기도 대표 빙상 대회 자리매김"

경인일보

발행일 2018-06-25 제1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김화양경인일보대표이사사장

"자신의 실력을 맘껏 발휘해 꼭 기대하는 성적을 거두세요."

김화양(사진) 경인일보 대표이사 사장은 "경기도를 대표하는 어린이 빙상축제에 도내에서 많은 어린이가 참가해 기쁘다"며 "경기도교육감배 겸 경인일보사장배 초등학교 빙상페스티벌은 명실상부 경기도에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어린이 빙상축제로 자리매김했다"고 말했다.

김 사장은 "이 대회에 참가한 어린 선수 중에서 현재 국가대표 선수로 뛰거나 각종 빙상대회에서 맹위를 떨치는 선수들이 배출되고 있다"며 대회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어 "앞으로도 경기도교육청과 함께 대회를 더욱 발전시키도록 노력하겠다"며 "이번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도 큰 희망을 품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선수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취재반

경인일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