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월례조회로 취임식 갈음… 민선 7기 첫 일정 민생현장 행보

배재흥 기자

발행일 2018-06-27 제1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수원시는 최초로 3선 연임에 성공한 염태영 수원시장의 취임식을 간소화하고, 민생현장 행보로 민선 7기 일정을 시작한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다음 달 2일 '7월의 만남'(시 월례조회)에서 염 시장이 민선7기 시정 운영방향을 밝히며 취임선서를 하는 것으로 취임식을 갈음하기로 했다.

염 시장의 민선 7기 첫날 일정은 '시민과 더 가까이'라는 상징성을 담은 민생현장 행보로 채워진다.

염 시장은 2일 새벽 환경관리원들과 함께 재활용품 수거 차량에 올라 재활용품 분리 배출 실태를 점검한다. 월례조회 이후에는 장안구 만석공원에 마련된 저소득층 어르신 무료 급식소에서 배식 봉사를 할 예정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민과 가장 가까운 곳에서, 시민 모두가 행복한 '더 큰 수원'을 이뤄내겠다는 염 시장의 의지가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배재흥기자 jhb@kyeongin.com

배재흥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