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인천바로알기종주 7월 29일~8월 4일

책가방 대신 배낭 메고 배우는 인천

경인일보

발행일 2018-06-27 제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바로알기종주단 소래생태습지공원4

무더위가 한창인 7월 말에서 8월 초, 인천에서는 시원한 여름 휴가 대신 도보 여행에 나서는 청소년들이 있습니다.

인천의 공원과 하천, 포구와 선착장, 섬과 바다로 통하는 길을 찾아 나서는 170㎞의 여정입니다. 인천의 과거와 현재, 미래가 담긴 지역을 보고, 듣고, 체험하고, 배우는 답사입니다.

인천바로알기종주가 오는 7월 29일 인천시청에서 시작해 일주일간 인천 도심을 비롯해 강화도, 영종도, 장봉도 등 전역에서 진행됩니다. 인천바로알기종주단과 경인일보가 주최하는 이 행사는 올해로 18회째입니다.

책가방이 아닌 배낭을 메고 길을 떠나는 걸음걸이가 처음에는 어색하게 마련이고 두렵기도 할 것입니다. 대학생과 현직 교사들이 팀장과 멘토로 동행합니다.

여행길에 만난 길동무와 함께 하는 발걸음이 무겁지 않을 것입니다.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랍니다.

■ 일정 : 2018년 7월 29일(일) ~ 8월 4일(토)

■ 장소 : 인천시청~소래포구~인천대공원~부평역~계양산~강화 하점고인돌~외포리~마니산~광성보~인천국제공항~장봉도~월미도~인천시청(약 170㎞)

■ 주최 : 인천바로알기종주단, 경인일보

■ 주관 : 인천바로알기종주단

■ 후원 : 인천시, 인천시교육청, 인천시의회, 가천문화재단

■ 참가대상 : 중·고등학생 각각 40명, 청년 멘토 15명, 현직 교사 3명, 영상 자원 활동가 2명

■ 참가비 : 18만원(단체급식비, 간식비)

경인일보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