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천 과천시장 취임식 취소… 태풍 대비 현장 점검 실시

이석철 기자

입력 2018-07-02 11:37:0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70201000097000004681.jpg
김종천 과천시장이 2일 오전 10시 예정됐던 취임식을 취소하고 태풍 '쁘라삐룬'에 대비, 현장 점검을 실시했다. /과천시 제공
김종천 과천시장은 전국을 강타할 것으로 예상되는 제7호 태풍 '쁘라삐룬'에 대비해 만전을 기하고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2일 오전 10시로 예정된 취임식을 전격 취소했다.

과천시는 지난 1일 간부공무원을 소집해 긴급회의를 열고 태풍으로 인한 집중호우로 시민들의 생활에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안전총괄과를 중심으로 비상대응체제에 돌입했다.

김 시장은 "현재 과천 관내에서 5개 단지의 아파트 재건축이 진행되고 있어 안전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을 관련자들에게 당부하며 현장점검에 나서기로 했다.

김 시장은 이어 2일 오전 8시 30분에 현충탑을 참배하고 시청에서 취임 선서와 간단한 절차를 밟은 후 '양재천 개수공사현장'을 시작으로 과천동 내 침수우려 지역인 '한내마을'을 방문해 주민들의 애로사항 등을 직접 들었다. 이후 부림동 소재 '7-1단지 재건축 공사현장'을 방문해 폭우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사 현황과 현장을 점검한 후,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과천/이석철기자 lsc@kyeongin.com

이석철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