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용덕 동두천시장 "노후 주택 세심한 관리"… 재난안전대책본부 발길

7월 2일, 시민사회 함께 소통하는 협치의 시작

오연근 기자

발행일 2018-07-03 제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최용덕 동두천시장

2018070201000114400005452
경기북부에 집중호우가 내리자 최용덕 동두천시장은 2일 개최예정인 취임식 일정을 취소하고 확대 간부회의를 개최해 비 피해 안전점검으로 취임 첫 일과를 시작했다.

지난 1일 10시 경기북부를 비롯해 수도권 일대에 호우주의보가 발표되자 최 시장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방문, 기상상황과 피해 현황, 태풍이동경로에 대한 브리핑을 받으며 "인명피해 취약시설 등 현장 예찰활동 강화, 대규모 공사장 절개지 배수로 점검 철저"를 지시했다.

또 중앙 전통시장을 방문해 시민들의 불편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노후 주택 및 반지하 주택에 대한 점검과 재해 취약자에 대해 세심한 관리를 할 것"을 공무원들에게 지시했다.

최 시장은 2일 열린 확대간부회에서도 시민중심 행정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참석공무원에게 당부했다.

동두천/오연근기자 oyk@kyeongin.com

오연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