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철 연천군수 "HI 연천시대로"… 첫 간부회의서 악수 나눠

7월 2일, 시민사회 함께 소통하는 협치의 시작

오연근 기자

발행일 2018-07-03 제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김광철 연천군수

2018070201000121500005802
김광철 연천군수가 2일 취임식 일정을 취소하고 간부신고를 받는 것으로 대체하며 민선 7기 취임 첫 업무를 시작했다.

김 군수는 간부회의에서 "여·야를 구분하지 않고 오로지 군민만을 바라보고 하나가 되어 뛰는 군수가 될 수 있도록 공직자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탄강(H)와 임진강(I) 영문 첫 글자를 모아 새로운 'HI 연천시대'를 열겠다고 강조한 그는 "군의회와 도의회 의정경험 결과 협치와 소통이 군정을 이끌어 가기 위한 가장 중요한 덕목임을 깨달았다"며 "연천의 잠재력을 깨울 수 있도록 600여 공직자와 함께 앞장서 가겠다"고 말했다.

연천/오연근기자 oyk@kyeongin.com

오연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