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천호 강화군수 "먼저 달려가는 군수될 것"… 군청공무원·의회 인사행보

기치 올린 '주민 섬김이', 낮은 곳 향한 첫 발걸음

김종호 기자

발행일 2018-07-03 제7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유천호 민선 제8대 강화군수 취임

2018070201000114600005462
민선 제8대 유천호 강화군수 취임식이 2일 강화문예회관에서 강화 색소폰클럽 등의 식전행사와 기관단체장, 주민 등 2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유 군수는 취임사에서 "선거 과정에서 흩어졌던 민심을 하나로 모으고, 희망찬 미래로 향하는 길에 한 사람도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군정에 매진할 것"을 다짐하고 4년간 추진할 군정 운영의 기본구상을 밝혔다.

이어 "군민이 주인인 '군민 제일주의' 선언과 각종 민원을 최우선으로 해결하겠다"며 "무엇보다 군민이 부르기 전에 먼저 달려가는 군수가 되겠다"고 했다.

'함께 만들어요! 풍요로운 강화!'를 군정 목표로 세운 유 군수는 군청 간부 공무원 신고를 받고 구내식당에서 직원들과 함께 식사를 했다. 이후 기자실과 강화군 의회를 차례로 방문하는 것으로 일정을 소화했다.

/김종호기자 kjh@kyeongin.com

김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