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상욱 오산시장 "안전한 오산시 만들것"… 재해 취약지 현장시찰

선구적 안목·혁신 리더십, 슬기로운 지방자치로

김선회 기자

발행일 2018-07-03 제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곽상욱 오산시장

2018070201000142600006872
곽상욱 오산시장은 2일 예정돼 있던 취임식을 취소하고 이날 오전 현충탑 참배와 태풍 '쁘라삐룬' 북상에 따른 재해 위험지역 현장을 시찰하는 것으로 민선 7기 업무를 시작했다.

곽 시장은 담당 직원들로부터 태풍 북상에 따른 재난상황을 보고 받고, 강풍 및 호우로 인한 주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오산천 및 공사현장, 도로 배수관 관리를 철저히 하도록 지시했다.

또 관내 재해 위험지역인 궐동배수지, 신장빗물펌프장, 오산천, 부산동 산책로 보수현장 등을 시찰하면서 관계자들에게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철저한 사전 예방활동을 당부했다.

곽 시장은 "앞으로 안전한 오산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시민과의 약속을 지키는 시장이 되겠다"고 말했다.

오산/김선회기자 ksh@kyeongin.com

김선회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