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병택 시흥시장 "시민, 주인되는 시대"… 취임 첫날 시정 돌입

선구적 안목·혁신 리더십, 슬기로운 지방자치로

심재호 기자

발행일 2018-07-03 제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임병택 시흥시장

2018070201000126400006122
"시흥은 시민이 주인입니다."

임병택 시흥시장이 2일 예정됐던 민선 7기 취임식을 취소하고 대신 이날 오전 현충탑 참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시정업무에 들어갔다.

임 시장은 현충탑 참배 후 방산동 빗물배수펌프장을 방문했으며 재난상황실에서 재난 상황 대응 보고를 받았다. 이어 취임 기자회견과 취임선서, 인수서 서명 등 간소한 취임절차를 마쳤다.

임 시장은 시청 시민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민선 7기에 새롭게 시작하는 시흥시는 진정으로 시민이 주인 되는 시민주권시대로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시민이 시작이고, 미래며, 주인"이라고 강조했다.

임 시장은 임기 내 ▲오이도 선사유적지, 관곡지 등 지역문화유산 보전 ▲문화예술회관 건립 등 인프라 확충 ▲종합운동장 건립 ▲신안선 조기착공 등 교통망 구축 ▲상권활성화특별위원회 설치 ▲개발가용지 기업 유치와 일자리 벨트 조성 등을 이행키로 했다.

시흥/심재호기자 sjh@kyeongin.com

심재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