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임 인터뷰]윤화섭 안산시장 "생동감·생명력·역동성 회복… 약진하는 미래도시로"

김대현 기자

발행일 2018-07-06 제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윤화섭 안산시장
윤화섭 안산시장은 "안산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사람이 돌아오고, 다시금 생기를 찾는 도시, 살 맛 나는 생생도시 안산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안산시 제공

#산단구조 혁신 새로운 활력

첨단·융합·벤처 등 청년중심 개편
반월·시화 정부 선정, 단계적 확대

#4호선 지하화 재도약 발판

국토부 노선 변경 요청 부담 완화
문화관광·타워 등 市 랜드마크로


2018070501000380500017862
경기도의회 최초 연임 의장을 역임한 윤화섭(62) 안산시장은 침체된 도시 이미지와 분위기를 털어내고, 안산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사람이 돌아오고, 다시금 생기를 찾는 도시, '살 맛 나는 생생도시 안산'을 민선 7기 시정비전으로 삼았다.

윤 시장은 "안산시를 생동감, 생명력, 생기발랄함, 역동성을 회복해 미래로 약진하는 도시로 혁신하겠다"며 "시민들이 고단한 삶 속에서도 삶의 희망을 찾아 더 웃을 수 있는 안산, 오래도록 살고 싶은 안산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그는 "안산은 산업단지 위축으로 고용인구 감소가 수년째 이어지는 등 침체돼 있다"며 "앞으로 첨단, 융합, 벤처 등 산업구조 개편과 청년중심의 경제구조를 만들어 도시에 활력을 불어넣고 촘촘한 복지 속에 시민 모두가 행복한 안산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시정비전에 대해 설명했다.

2018070501000380500017863

특히 윤 시장은 선거 당시 핵심공약으로 제시했던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 조성과 관련, 최근 산업통상자원부가 반월·시화 국가산업단지 등 전국 6개 산업단지를 청년 친화형 단지로 선정, 발표하면서 시정비전과 맞물린 핵심정책 추진이 취임 초부터 탄력을 받고 있다.

정부는 올해 산업단지별 사업수요 등을 반영해 산단 환경개선 펀드 국비 1천500억원(본예산 500억원 + 추가경정예산 1천억원), 민간자금 6천억 원 등 총 7천500억원을 투입, 창업과 노동·정주 환경 개선 등에 우선 지원하기로 했다.

또 혁신성장촉진지구, 복합구역 등을 신규로 우선 지정하고, 저렴한 청년 창업 임대공간과 편의·지원 시설을 함께 구축하는 휴·폐업 공장 리모델링 사업을 지원하는 등 2022년까지 청년 친화형 산업단지를 단계적으로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윤 시장은 "반월·시화 산단이 청년 친화형으로 조성될 경우 일자리 9만4천여개, 인구 20만명 유입 등이 예상된다"며 "정부와 협업해 더 찾고, 더 오래 머물고, 더 오래 살고 싶은 도시로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역시 윤 시장의 핵심공약 중 하나이자 안산시의 최우선 숙원사업인 지하철 4호선의 지하화 사업도 속도를 내고 있다.

윤 시장이 선거 당시부터 적극 추진 의사를 밝혔던 4호선 지하화와 관련, 현재 국토교통부가 수도권 순환철도망에 대한 기본구상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 윤 시장이 노선변경 등을 정부에 적극적으로 요청하고 있다.

순환철도망 노선변경이 확정될 경우 선부역~초지역~한대역 구간은 국토부가 지하화를 진행하고, 나머지 초지역~안산역, 한대역~상록수역 2곳 2㎞ 구간만 안산시가 추진하면 돼 재정부담이 줄어들게 된다.

이에 대해 윤 시장은 "안산시는 4호선과 함께 성장해 왔지만, 재도약이 필요한 현시점에서는 높은 교각이 보이지 않는 벽이 되어 도시를 양분하고, 균형적인 도시발전을 저해하고 있다"며 "정부와 협의해 안산시 예산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방법으로 지하화하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윤 시장은 지하화된 철도 상부는 복합 문화관광시설, 청년 창업몰, 안산타워를 건립해 안산시의 랜드마크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윤 시장은 마지막으로 "시장으로서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을 살피는 아름다운 동행을 시작하겠다"며 "복지, 산업, 도시 등 행정 전 분야에 시민의 삶을 먼저 생각하는 시정을 펼쳐 사는 게 재미있고, 살맛 나는 모두가 행복한 안산으로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김대현기자 kimdh@kyeongin.com

■약력

▶1955년 전남 고흥 출생

▶광주상고/고려대 정책대학원 행정학 석사 수료/한양대 문화콘텐츠학과 박사과정(재학 중)

▶경기도의회 7·8·9대 의원

▶ 경기도의회 8·9대 의장

▶안산문화원 이사

▶안산발전시민연대 대표

▶안산YMCA 사회체육위원장

김대현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