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FC, 제99회 전국체육대회 경기도대표 선발

오경택 기자

입력 2018-07-05 15:32:0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70501000410200019591.jpg
양평FC. /양평군 제공

양평FC가 지난 4일 오후 정왕체육공원에서 열린 제99회 전국체육대회 남자일반부 경기도 대표 선발전 결승에서 홈팀 시흥시민구단을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6대5로 승리, 경기도대표 선발이 됐다.

경기는 결승전답게 매우치열하게 진행됐다. 먼저 포문을 연건 양평FC였다. 전반 3분 김여호수아 돌파에 이은 슈팅이 시흥시민구단 골기퍼 손에 맞고 나온 것을 권지성이 가볍게 골문으로 차 넣으며 리드해 나갔다. 하지만 전반 코너킥을 얻은 시흥시민구단 정승재의 점프헤더 골로 동점을 만들었다.

치열한 양상은 후반에도 이어졌다. 후반 5분 이번에도 양평FC 유인웅이 반박자 빠른 슈팅으로 상대골문을 열어젖히며 다시 2대1로 리드해 나아갔다. 경기가 마무리 될 듯했지만, 심판의 경기 종료를 알리는 휘슬 소리 직전 시흥시민구단 이행수가 양평FC 문전 앞에서 슈팅을 시도했고, 이 슈팅이 그대로 골로 연결돼 후반 추가시간 이후에 허용한 통한의 동점골이 됐다.

연장 전, 후반전에서도 서로 공방전을 치룬 양 팀은 승부를 가리지 못하고 승부차기에 돌입했다. 시흥시민구단의 선축으로 시작된 승부차기는 6번째 키커까지 5대5로 팽팽히 맞섰다. 하지만 양평FC 골기퍼 공인성이 시흥시민구단의 7번째 장인호의 볼을 선방했고, 양평FC 7번째 임경현이 침착하게 골로 연결시키며 120분간의 혈투는 양평FC의 승리로 마무리 됐다.

양평FC는 창단3년 만에 얻은 수확으로 리그와 FA컵에서 우수한 성적과 함께 K3리그 강팀들이 포진한 경기도에서도 당당히 강팀들을 물리치고 경기도대표로 제99회 전국체육대회 출전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

오경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