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도훈 한반도본부장 11일 방미… 비핵화 추진방안 구체화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7-10 18:37:5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북미간 싱가포르 정상회담 후속 협의를 앞두고 북핵 6자회담 한국 측 수석대표인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이번 주 미국을 방문한다.

외교부는 10일 "이도훈 본부장은 한미 외교장관회담 후속 협의를 위해 11~14일 미국 워싱턴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본부장은 방문 기간 알렉스 웡 국무부 동아태부차관보, 매슈 포틴저 NSC 선임보좌관 등 미 행정부의 북미 협상팀 및 한반도 관련 핵심 인사들을 면담할 예정이다.

외교부는 "이번 방미에서는 최근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방북 결과를 토대로 지난 8일 한미 외교장관회담 시 협의된 완전한 비핵화 및 한반도 평화구축 추진 방안을 구체화하는 등 한미 양국 간 실무 차원의 협의와 조율이 이루어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