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용 선풍기 사고 급증, 폭발·화재까지… 구매시 유의사항은?

양형종 기자

입력 2018-07-13 09:57:1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sss.jpg
휴대용 선풍기 사고 급증 /연합뉴스

여름철에 많이 쓰는 휴대용 선풍기가 폭발, 과열 등 안전사고 위험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한국소비자원의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집계에 따르면 지난 2015년부터 올해 4월까지 휴대용 선풍기와 관련한 사고가 40건 접수됐다.

2015년 2건이던 휴대용 선풍기 사고는 이듬해 4건으로 늘더니 지난해에는 33건으로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올해는 4월까지 1건이 접수됐다.

사고 원인을 보면 폭발, 화재, 과열, 발연 등이 20건으로 절반을 차지했다. 손가락 눌림이나 끼임 사고도 2건 나왔다.

휴대용 선풍기를 살 때는 KC마크(인체 무해성, 내구성, 안전성 검증), 전자파적합등록번호, 배터리 안전인증번호(과열·폭발 방지 보호회로 설계) 등 제품에 표시된 안전기준을 꼼꼼히 확인해야 한다.

충전할 때 전압이 높은 고속 충전기는 과열 위험이 크기 때문에 제품에 표시된 용량에 맞는 충전기를 사용해야 한다. 특히 장시간 사용은 모터 과열로 불이 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양형종 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