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자금보증 이용자 앞으로 전세보증금반환보증 가입도 가능

이상훈 기자

입력 2018-07-13 11:07: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전세자금보증 이용자도 앞으로 전세보증금반환보증에 가입이 가능해진다.

13일 주택금융공사에 따르면 주택도시보증공사(HUG)와 업무협약을 통해 오는 16일부터 전세자금보증과 전세보증금 반환보증에 상호 가입할 수 있게 됐다.

전세자금보증은 전세 세입자가 전세자금을 빌릴 때 은행 등 1금융권에서 대출받을 수 있도록 주택금융공사가 보증해 주는 상품으로 주택금융공사가 운영한다.

또 전세보증금 반환보증은 세입자가 집주인에게 전세보증금을 돌려받지 못하는 사고를 막기 위해 가입하는 주택도시보증공사의 상품이다.

그동안 세입자가 두 상품을 모두 이용하고 싶어도 담보 문제 때문에 두 상품에 동시에 가입할 수 없었다.

하지만 이번 협약으로 두 상품을 함께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이정환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관계기관과의 지속적 협업을 통해 서민·중산층 주거지원 사각지대를 해소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필요한 상품 개발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상훈기자 sh2018@kyeongin.com



이상훈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