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임 인터뷰]곽상욱 오산시장 "서른살 청년오산 완결 '백년 오산' 새 시대 만들겠다"

김선회 기자

발행일 2018-07-18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곽상욱 프로필사진2
곽상욱 오산시장은 "오산시 최초 3선 시장으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30년 '청년 오산'을 완결하고, 새로운 백년 오산의 시대를 만들어내겠다"고 강조했다. /오산시 제공

#먹거리 프로젝트 핵심 '오산천'

궐동천·대호천 등 모든 수계 복원
복합 생태문화환경 만드는게 목표

#도시성장 전략 과감하게 추진

일자리 5만개 만들어 경제 활성화
가장산단에 '화장품 뷰티클러스터'


2018071401001013200048842
곽상욱(53) 오산시장은 수원·화성·용인 등에 가려 정체성을 찾기 쉽지 않았던 오산을 '교육의 도시'로 변모시키고 정주성의 터전을 마련한 인물로 평가된다.

그런 성과를 바탕으로 그는 지난 6·13 지방선거에서 경기도 내 31개 시·군 중에서 가장 큰 격차(50.9%)로 상대 후보를 꺾고 3선 도전에 성공했다.

"지난 8년간을 결코 가볍게 보낸 것은 아니지만 오산시 최초로 3선 시장이 되고 나니 이전보다 훨씬 무거운 책임감을 느낍니다. 특히 내년 1월 1일 자로 오산시는 출범 30년을 맞이하게 되는데, 앞으로 4년 동안 지난 8년의 연속선상에서 30년 '청년 오산'을 완결하고, 민선 5~6기와는 본질적으로 다른 새로운 백년 오산의 새 시대를 만들어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2018071401001013200048843

곽 시장은 당선 직후 자신의 정치적 뿌리와도 같은 오산천변에 들러 과거를 회상했다고 했다.

"오산천은 참으로 감회가 깊은 곳이에요. 사회운동을 하던 중 죽어가던 오산천을 살리기 위해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가를 깊이 고민했고, 결국 이 문제를 근원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서는 직접 오산 시정(市政)을 맡아야 하겠다고 결심하게 됐거든요. 제가 이번 선거 기간 중 오산을 살릴 '5대 먹거리 프로젝트'에 대해 아마 100번은 말했던 것 같은데, 그 첫 번째가 바로 오산천 전체 수계 생태복원을 완성하고 복합 생태문화환경을 조성하는 것입니다. 오산천뿐 아니라 궐동천, 대호천, 가장천, 역말천 등 오산천 일대의 수계를 모두 청정하천으로 복원하고 1급수에 서식하는 수달이 자맥질할 수 있을 정도로 수질을 높이는 것이 제 목표입니다."

그는 처음 시장을 시작할 때 만해도 오산 발전을 위한 비전과 전략이 불확실했고, 도시의 정체성도 없어 한마디로 '시민들이 떠나는 도시'였다고 했다.

"처음 임기를 맡았을 때 죽어가는 오산천을 기필코 살리고, 시민을 떠나게 하는 최대의 원인인 '오산 교육'을 똑바로 세워야겠다고 생각했어요. 민선 5기, 6기를 거치며 감히 말하자면, 이제 오산은 교육이나 다른 도시 구조적 요인으로 인해 떠나는 사람이 최소화됐다고 할 수 있습니다. 지난 8년 동안 오산은 전국 최고의 교육도시가 됐고, 죽어가던 오산천이 생태하천으로 되살아나게 됐습니다. 이는 무엇보다 우리 시민들께서 다 함께 더 나은 오산을 만들자는 공동의 여망을 한마음으로 잘 실천해왔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곽 시장은 앞으로 어르신, 여성, 청년, 학생, 아이들을 위한 새로운 미래 비전을 설정하고, 특히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매진하겠다고 했다.

"저는 이번 선거에서 시민들께 일자리 5만 개 공급과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 모두 129개의 공약을 약속했습니다. 오산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유지할 수 있는 산업경제 도시기반시설의 기초 체력과 에너지를 확고히 하는 노력을 게을리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아시아를 대표하는 오산 뷰티도시를 건설하기 위해 가장산단에 화장품 뷰티클러스터를 조성하고, 세교2지구 신도시급 개발, 운암들 개발 등 도시성장 전략을 과감히 추진해나갈 것입니다. 오산을 글로벌 혁신교육도시,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전국 최고의 출산보육도시, 강한 기업과 양질의 일자리가 넘치는 혁신산업도시, 모두가 함께 높은 삶의 질을 누리는 어울림 복지도시로 만들겠습니다. 지난 8년간 성원해주신 시민 여러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의 4년도 잘 지켜봐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오산/김선회기자 ksh@kyeongin.com

■약력

▶1964년 6월 22일 출생

▶1982년 오산고졸

▶1986년 단국대 영어영문학과졸

▶同 대학원 2010년 행정학 박사

▶1995년 오산청년회의소(JC) 회장

▶2001~2010년 (주)현대영어스쿨 대표이사

▶2010년~ 현재 오산시장

김선회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