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이오 장관 "시간표 내에 북한 비핵화 이뤄질 것으로 낙관"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8-04 11:15:3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0401000236200009641.jpg
싱가포르에서 열리고 있는 역내 다자안보협의체인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 참석 중인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 /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은 4일 "시간표 내에 북한 비핵화가 이뤄질 것으로 낙관한다"고 밝혔다.

싱가포르에서 열리고 있는 역내 다자안보협의체인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 참석 중인 폼페이오 장관은 이날 기자들에게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또 북한에 대한 외교적, 경제적 제재 유지를 요구하며 "러시아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결의안을 준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폼페이오 장관은 미국이 아세안 지역을 위해 새로운 안보기금 약 3억달러(약 3천400억원)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