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보기만 해도 오싹한 암벽등반

김용국 기자

발행일 2018-08-06 제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암벽등반1
가마솥 더위가 연일 맹위를 떨치고 있는 가운데 휴일을 맞은 5일 인천시 문학경기장 내 인공암벽장을 찾은 암벽등반 동호인이 가파른 인공 암벽을 아슬하게 오르며 더위를 날려 버리고 있다. /김용국기자 yong@kyeongin.com

김용국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