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손예진 든든했다, 눈빛 좋은 배우"… 손예진 "현빈 보고 영화 결정"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8-09 13:13:3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movie_image_(2).jpg
현빈 손예진. 영화 '협상' 시나리오 리딩 현장. /CJ엔터테인먼트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영화 '협상'으로 첫 호흡을 맞춘 소감을 전했다. 

9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압구정에서는 영화 '협상'의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종석 감독, 배우 손예진, 현빈이 참석했다.

이날 현빈은 "손예진이 무척 든든하게 느껴졌다"면서 "영화의 어려운 부분을 다 해소시켜줬다"라는 칭찬으로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손예진은 눈빛이 좋은 배우다. 눈으로 많은 연기를 하는 분"이라며 "이원 생중계로 촬영이 진행돼 모니터를 통해 호흡을 맞췄음에도 생생한 느낌을 받았다"고 촬영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손예진은 "현빈의 첫 악역 연기인데, 이 배역에 과감하게 도전한다는 게 멋있었다"며 "현빈이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는 점이 출연을 결정하는 요인이기도 했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협상'은 태국에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이 발생하고, 제한시간 내 인질범 민태구(현빈 분)를 멈추기 위해 위기 협상가 하채윤(손예진 분)이 일생일대의 협상을 시작하는 내용을 담았다. 오는 9월 개봉 예정.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