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경기본부, 역사 및 에너지 학습 행사 진행

황준성 기자

입력 2018-08-13 17:20:2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1301000855900039091.jpg
/한국전력공사 경기본부 제공

한국전력공사 경기본부(본부장·김종수)는 광복 제73주년을 맞이해 수원남부경찰서(서장·박생수)에서 추천한 국내 정착 다문화 가정 26명을 초청, 독립기념관과 신안성 변전소 견학 등 역사·에너지 학습 행사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다문화가정의 한국 정착을 돕고자 우리 역사 알리기 및 전력설비에 대한 이해도 제고를 위해 추진됐다. 기획단계부터 대상선정 및 준비 지원까지 함께 한 한전 경기본부와 수원남부서 모두 다문화가정 견학 참가자들에게 우리나라 독립운동사뿐 아니라 평소 궁금했던 전력산업의 기초지식을 설명했다.

또 이 두 기관은 협업으로 의미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앞으로도 시행해 다문화가정의 국내정착을 꾸준히 돕자는 데 뜻을 모았다.

이 밖에 한전 경기본부는 주위의 소외된 이웃과 취약계층을 지속 발굴해 더불어 함께 사는 세상이 되도록 다양한 지원을 하는 등 지속적인 이웃사랑 나눔 봉사활동을 시행할 계획이다.

/황준성기자 yayajoon@kyeongin.com

황준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