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진에어, 국토부 면허유지 결정에 주가 폭등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8-17 11:01: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항공면허유지가 결정된 진에어의 주가가 급등했다.

17일 오전 11시 현재 진에어는 유가증권시장에서 전 거래일보다 12.21% 오른 2만4천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진에어는 이날 국토부가 면허 취소 여부를 발표한다는 사실이 시장에 알려지면서 개장 초반부터 5%대로 강세를 띠었다.

이날 오전 10시 정각, 정부 결정이 언론 보도로 알려지자 주가가 폭등해 변동성완화장치(VI)가 발동되기도 했다.

국토교통부 김정렬 2차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불법 등기이사 재직 논란을 빚은 진에어에 대한 면허취소 여부를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취소 처분을 내리지 않기로 최종 결론 내렸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다만 '갑질 경영' 논란으로 물의를 일으킨 진에어에 대해 일정 기간 신규노선 허가 제한, 신규 항공기 등록 및 부정기편 운항허가 제한 등의 제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