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액보험 펀드수익률, 내년부터 실시간 문자로 확인한다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8-08-20 10:22:5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2001001260700058521.jpg
변액보험 펀드 수익률 급변동시, 내년부터 수시 문자 안내. 사진은 여의도 금융감독원. /연합뉴스

변액보험의 펀드수익률이 급변동할 경우 문자메시지로 안내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변액보험 수익률 관련 정보가 미흡하고 적시성이 떨어져, 능동적인 대응이 어렵다는 지적에 따른 조치다.

금융감독원은 생명보험협회와 함께 이같은 내용 등을 담은 변액보험 수익률 정보 제공 개선방안을 마련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보험사들은 보험계약 현황과 펀드별 정보 등 변액보험계약 관련 정보를 매월 문자메시지를 통해 고객에게 제공한다. 

기존에는 분기에 한 번 서면으로 제공했음을 감안하면, 계약정보 제공 주기가 대폭 단축된 것이다.

수익률은 기존보다 더욱 정확하게 알려주기로 했다. 기존에 개괄적인 수익률 정보만 제공됐다면, 앞으로는 펀드별 투입보험료와 실제 투자수익률 정보를 제공하기로 한 것. 

펀드별 투입보험료는 고객이 납입한 보험료에서 사업비와 위험보험료 및 보증비용 등을 제외하고 실제로 펀드에 투입된 금액을 의미한다. 보험료 전액이 펀드에 투입되는 것으로 오해하는 고객이 많다는 점을 고려한 조치다.

펀드수익률이 계약자가 사전에 설정한 일정 수준 이상으로 상승·하락하는 경우 3일 이내에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해당사항을 안내해주는 시스템도 구축할 예정이다. 

펀드수익률 변동을 적시에 파악하지 못해 대응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상황을 개선하자는 취지다.

보험사들은 변액보험계약 안내 서비스부터 수익률 제공 등 서비스를 올해 하반기부터 시범 적용해 내년에 단계적으로 시행한다.

금감원 이창욱 보험감독국장은 "변액보험 계약자의 알 권리를 제고하고 수익률 관리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