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BMW차량 운행 정지 및 긴급 정비·점검 명령 실시

민웅기 기자

입력 2018-08-20 13:28:0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안성시가 최근 국토교통부의 요청에 따라 관내 BMW 차량에 대한 운행 정지 및 긴급 정비·점검 명령을 지난 16일자로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관내 BMW차량은 총 832대가 등록돼 있으며, 이중 국토부에서 통보 받은 대상 차량은 192대로 파악하고 있다.

시는 대상 차량 192대 중 178대는 이미 점검을 완료했으며, 14대의 차량에 대해서만 운행 정지 및 긴급 정비·점검 조치를 받아야 한다.

시는 이들 대상 차량들에 대해 차주에게 이 같은 내용을 통보하는 한편, 점검이 마무리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관리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해당 차량들이 안전점검을 받지 않고 운행되는 일이 없도록 철저히 관리해 운전자를 포함한 모든 시민들의 재산과 안전을 보호하는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성/민웅기기자 muk@kyeongin.com




민웅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