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성장한' 유영, ISU 주니어 그랑프리 동메달

김종화 기자

발행일 2018-08-27 제18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유영 피겨스케이팅 선수

피겨 유망주 유영(과천중·사진)이 올 시즌 첫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주니어 그랑프리 대회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유영은 26일(한국시간) 슬로바키아 브라티슬라바에서 열린 ISU 주니어 그랑프리 1차 대회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119.53점에 예술점수(PCS) 54.64점, 감점 1을 합해 119.53점을 받았다.

쇼트프로그램 64.45점을 합쳐 총점 183.98점을 기록한 유영은 안나 수처바코바(205.39점), 안나 타루시나(186.68점·이상 러시아)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지난 시즌 ISU 주니어그랑프리에 데뷔한 유영이 이 대회에서 입상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유영은 이번 대회를 통해 자신의 ISU 공인 쇼트프로그램 최고점과 프리스케이팅 최고점, 총점 최고점을 모두 갈아치웠다.

한편, 유영과 함께 출전한 도지훈(인천 옥련중)은 162.40점으로 7위를 기록했다.

/김종화기자 jhkim@kyeongin.com

김종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