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X장동권 '창궐', 1차 포스터 공개… '충격적' 야귀 비주얼 어떻길래?

김지혜 기자

입력 2018-08-27 09:48:2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30000611470_700.jpg
현빈X장동건 '창궐' 1차 포스터 공개.
 

현빈X장동건의 첫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창궐'의 1차 포스터가 공개됐다. 

 

'창궐'(감독 김성훈)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을 배경으로 한다.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 분)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 분)의 혈투를 그린 액션블록버스터로, 현빈, 장동건, 조우진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호흡을 맞춘다. 

27일 최초 공개된 1차 포스터는 한 장의 이미지만으로 쫀쫀한 긴장감과 타격감 넘치는 화려한 액션, 조선에 창궐한 야귀떼의 압도적 스케일을 예고한다. 

 

특히 궁궐까지 집어삼킨 충격적인 야귀떼의 모습은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박진감을 전하며 예비 관객들의 관심과 흥미를 끌어 모은다.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을 맡은 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으로 변신한 장동건의 상반된 모습은 팽팽한 긴장감을 이룬다. 이청과 함께 야귀떼에 맞서 격렬한 대결을 펼치는 조우진, 정만식, 이선빈, 조달환 등 다양한 캐릭터들의 모습 또한 깊은 인상을 전한다. 

 

여기에 '야귀떼가 온 세상을 집어삼켰다'라는 붉은색 카피는 강렬함을 더하고, 야귀가 창궐한 조선의 운명을 더욱 궁금케 만든다.

'창궐'은 오는 10월 말 아시아 및 유럽 글로벌 동시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지혜기자 keemjye@kyeongin.com


김지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