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소식' 카카오톡 메시지로 본다

용인시, 플러스친구 채널 신설·운영

박승용 기자

발행일 2018-08-28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용인시가 시와 관련된 다양한 소식을 시민들이 좀 더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도록 27일부터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채널을 신설, 운영한다.

이에 따라 시민들은 시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을 통해 접했던 시정소식을 카카오톡 메시지로도 받아볼 수 있게 됐다.

카카오톡 검색창에 용인시를 검색해 플러스 친구로 등록하기만 하면 유익한 생활 정보나 재난, 위기 관련 정보, 시 관광지 이벤트 등의 소식을 계속 받아볼 수 있다.

이와 관련해 시는 27일부터 10월 31일까지 용인시를 플러스 친구로 추가하는 시민들에게 관내 로컬푸드 직매장 5곳(죽전휴게소, 포곡, 원삼, 구성, 수지농협)에서 쓸 수 있는 2천원 상당의 할인권 증정 이벤트도 연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에게 도움이 될 콘텐츠를 개발하는데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용인/박승용기자 psy@kyeongin.com

박승용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