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일자리창출·동반성장' 아이디어 공모전 마무리

한종환씨 최우수… 내일 시상식

목동훈 기자

발행일 2018-08-28 제1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항만공사가 올해 5월부터 2개월간 진행한 '일자리 창출·동반성장 아이디어 공모전' 결과를 27일 발표했다.

인천항만공사는 내부위원 평가를 거쳐 11건 중 최우수상 1건, 우수상 1건, 장려상 1건을 선정했다. 최우수 아이디어는 협력기업 직원 한종환씨가 낸 '항만특화 물류센터 체험 프로그램'이다.

우수상은 '중소기업 온라인 해외 판로개척 지원사업'(원희영씨), 장려상은 '중소기업 경영닥터제'(윤관용씨)가 차지했다.

'항만특화 물류센터 체험 프로그램'은 인천항만공사가 청년들로 인력 풀(Pool)을 구성해 기업체에서 단기 인력을 필요로 할 때 연결해주는 것이다. 청년들은 물류 업무를 경험하고, 기업은 단기 인력난을 해소하는 방안이다.

'중소기업 온라인 해외 판로개척 지원사업'은 협력 중소기업들이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해외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B2B(Business to Business) 온라인 해외마케팅 컨설팅을 지원하는 것이다.

'중소기업 경영닥터제'는 중소기업 상생 파트너십을 통해 경영·법률·세무 등 전문 분야에 대한 자문을 지원하는 아이디어다.

시상은 29일 열리는 '인천항만공사 사회적 가치 자문단 위촉식'에서 이뤄질 예정이다. 인천항만공사 홍경선 경영부문 부사장은 "탈락한 아이디어도 사업화가 가능하도록 보강해 실제 정책으로 발전시키겠다"며 "인천항 협력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도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했다.

/목동훈기자 mok@kyeongin.com

목동훈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