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전국철인 3종 그레이트맨 하프대회' 엘리트 부문 1위

서인범 기자

입력 2018-08-28 11:40:3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2801001879300088781.jpg
이천시제공

이천시청 트라이애슬론팀은 25일부터 26일까지 경기도 여주시에서 열린 '제2회 경기도지사배 전국철인3종 그레이트맨 하프대회'에서 엘리트 남자 부문 1위를 차지했다.

경기도 철인 3종 협회가 경기도 여주시 이포보 일원에서 개최한 이번 대회 엘리트 부문은 스프린트코스(수영 2km, 사이클 90Km, 달리기 21km)에서 경합을 벌였다.

이번 대희 엘리트 남자 1위를 차지한 이승준 선수(23)는 전 국가대표로서 올 시즌 우수한 성적을 내며 기대를 높이고 있다.

올 시즌 우수한 성적을 내고 있는 이천시청 팀은 오는 10월 13일에 전북 익산시에서 개최되는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다시 한 번 금메달에 도전한다.

이천시청팀을 이끌고 있는 주귀남 감독은 "올 시즌을 좋은 성적으로 보내고 있는데 평소 성실하게 훈련에 임해주는 선수들에게 감사하며, 올해 얼마 남지 않은 시즌을 좋은 성적으로 마무리해 시민에게 보답하고 이천시의 위상을 널리 알리겠다"며 수상 소감을 밝히고 트라이애슬론에 대한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