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뷰티엑스포 대만', 아시아시장 진출 새 지평 '활짝'

김환기 기자

입력 2018-08-29 15:14: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2901001998500094441.jpg
경기도는 최근 대만 타이베이시에서 열린 '2018 K-뷰티엑스포 대만'에서 총 71억여원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대만 타이베이시 '타이베이세계무역센터(台北世界貿易中心, TWTC)'에서 '2018 K-뷰티엑스포 대만(K-BEAUTY EXPO TAIWAN)'을 성황리에 개최하고 총 71억여원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4부터 나흘간 경기도 뷰티기업 42개사가 참여한 이번 '2018 K-뷰티엑스포 대만'은 한국화장품 5위 수출국이자 아시아 최대 잠재시장 대만의 수출잠재력을 재확인하고 20여억원의 수출계약도 성사시켰다.

특히 대만 최대 미용전시회인 '타이베이 미용미체전(台北美容美體展) 2018'이 동시에 개최돼 총 23만9천여명이 전시장을 방문하는 등 행사의 시너지 효과를 높였다.

대만은 '1인당 화장품 소비액이 높은 아시아 3대 국가'이자 15억 범 중화권 시장 진출의 교두보로, 아시아 뷰티시장으로의 판로확대를 도모하는 우리 기업들에게는 매력적인 시장이다.

도는 행사에 참가한 도내 42개 뷰티 중소기업에게 부스참가비, 1대 1 통역서비스, 해외 유망바이어 400개사와 수출상담회 등을 지원했다.

정선구 도 특화산업과장은 "도내 유망 뷰티기업의 중화권시장 진출 성공 가능성을 바이어, 현지 참관객의 높은 관심과 호응을 통해 확인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을 통해 뷰티 강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